•  1
  •  2
  • 댓글  로드 중


    오랜만에 집으로 돌아온 젊은 부부. 사이 좋게 지내는 듯한 두 사람의 모습에 아야카는 기뻐했다. 차를 마시며 활발한 대화를 나누세요. 그러자 사위가 물건을 떨어뜨렸습니다. 사위가 주워 먹으려고 했는데, 나와 아야카가 주워 주려고 했다. 사위의 가랑이가 내 앞에 있었다. 아야카는 너무 놀라서 돌아보니 사위의 가랑이가 유난히 컸다. 아야카는 자리에 앉았으나 사타구니가 걱정되어 딸의 대화조차 들리지 않게 되는데...